DJ…그리고 햇볕정책….결과적으로….

햇볕이건 포용이건, 이로 인하여 스트레스받는 국민이 그렇치않은 국민보다 많다는겁니다.
이러한 대다수 국민들의 쓰라린마음을 헤아릴 생각이 전혀없는 사람들의 목소리만 들리는 현실이 짜증나는거죠.
핏줄이라면 모든것이 용서되는 이나라 국민들이 등을돌릴 정도면 더이상은 감상적인 이상론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DJ문제 좀 얘기해 볼까요…

그정도 퍼줬으면 할만큼 했습니다.
퍼준만큼 받기로 약속한 답방(답방….이제 잊을만 했는데 갑자기 생각나니 열받네요…불러다가 뭘 얻을수 있을거라고….)도 성사시키지 못했으면 조금은 쪽팔려해야 하는것이 당연한거 아닌가요?
아직도 미련 못버리고 그나이에 아들같은넘에게 구애하는모습…..안쓰러움을 넘어 남쪽사람의 한사람으로서 자존심 상합니다.

처음으로 돌아가서….
미련보다는 짜증으로 돌아서버린 국민이 더 많다는 사실….외면하지 말았으면 합니다.

지난정권은 그냥 지난정권으로……현재의 정권은 이제 추스리는 마음으로…좀 겸손해지는 지도자들이었으면 좋겟습니다.

우리는 언제나 정치에 무관심해 지려나…….

정치에 민감한 국민들이 많은나라……잘사는나라 별로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