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부가 아닌 회창이가 기가막혀

강기갑 무죄판결 이회창이 기 가 막혀 자유선진당 이회창 총재는 18일 민주노동당 강기갑 대표에 대한 1심 무죄판결에 대해 “상식과 보편적 가치 기준에 너무나 어긋나는 판결”이라고 비판하며 “대법원장은 사법부 좌경화에 책임이 있다고 했다 그리고 이 총재는 “무엇보다 이번 판결의 대상이 된 폭력행위는 바로 국회 안에서 회기 중에 일어났다는 점 이라며 법관이 보편타당한 가치 기준을 외면하고 자신의 편향된 이념이나 도덕 기준을 고집한다면 헌법이 위임한 법관의 본분을 일탈하는 것”이라고 비판 했다.그 동안도 사법부의 편향성과 특정이념 과정치적 판단으로 사법부의 공정성에 문제가 끊이지 않았으나 이번 강기갑의원의 무죄판결은 그 도가 지나 첬다고 본다 이번 강기갑 의원의 무죄 판결은 시법부의 존립자체에 의문이 들 정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