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글) L.A 인데 기가 막힌 기사…

홍준표 의원 영사 퇴장조치 파문 ‘온다고 연락했어야···’

& #8226;홍준표 의원, 영사관 직원에게 ‘어서 나가!’

재외동포 참정권 논의차 LA를 방문한 홍준표 의원(한나라당)이 20일 동포간담회에서 총영사관 교민영사를 ‘내쫓은’ 일과 관련해 파문이 일고 있다. 홍 의원은 이날 강연직전 “여기 총영사관에서 나온 사람 있습니까”라고 묻고 해당 영사가 단상으로 나오자 ‘의전관례’ 등의 이유를 들어 “나가세요, (내 이야기) 보고할 필요없으니까 어서 나가!”라고 쏘아붙이며 영사를 내보냈다. 21일 양측은 서로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LA총영사관

LA 총영사관(총영사 최병효)은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유감을 표명했다.

총영사관은 이날 “홍 의원이 LA에서 적절한 예우를 받지 못한 것을 들어 재외공관 영사를 동포간담회장에서 강제로 퇴실토록 했다”며 “정부를 대표해 열악한 환경에서 애쓰고 있는 공관원을 공개리에 모욕한 것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 “재외공관은 국회의원의 해외 여행시 ‘예우 지침’에 따라 효율적으로 업무를 협조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이번 홍의원의 LA방문과 관련 국회로부터 공식 비공식 협조요청을 받은 바 없고 미주한인총연합회나 LA한인회로부터 어떠한 연락도 받은 바 없다”고 밝혔다.

총영사관측은 이어 “동포간담회 개최소식을 언론보도를 통해 접한 담당영사가 업무시간이 아님에도 개인적 열의를 갖고 참석했던 것”이라며 “홍의원이 화를 내기전에 해외활동 일정및 목적에 대해 정부에 공식 통보를 했는지 또 초청기관의 대표자가 재외공관에 적절한 통보를 했는지를 먼저 확인했어야 했다”고 말했다.

유용훈 기자

홍준표 의원은 “의전예우에 앞서 문제의 핵심은 총영사가 동포간담회에 참석하지 않은 것”이라고 잘라 말했다.

홍 의원은 “재외동포 참정권 문제는 국가적으로 매우 중대한 사안이고 이날 간담회에는 일반한인은 물론 미주지역 한인회장들과 캐나다 한인회장도 참석했는데 총영사가 참석하지 않은 것은 잘못됐다”며 “이는 교민을 무시하는 처사고 교민들 위에 군림하는 자세라고 판단해 (해당영사가 아닌 총영사관을) 혼쭐 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 의원은 이어 “연말엔 나도 무척 바쁘다. 하지만 참정권 문제가 핵심현안으로 떠올라 이를 동포들에게 설명하러 국회 사무처에 다 보고하고 공적으로 왔다”며 “현지 정부책임자인 총영사는 도대체 그 시간 어디에서 무엇을 했냐”고 반문했다.

홍 의원은 의전 예우와 관련 “(야당이기 때문에) 의전문제로 홀대받은 지 10년째다. 그것 때문에 화가 난 것은 아니다”라며 웃었다.

한편 행사 연락과 관련 주최측인 미주총연은 한 관계자가 행사 1주일전 총영사관측 관계자와 만나 행사 협조를 부탁했고 LA한인회는 행사 하루전 총영사관에 팩스를 보냈다고 주장했다.

김석하 기자

총영사관이 밝힌 예우 법규

LA총영사관은 국회의원등 3부 주요 인사들에 대한 예우를 ‘외교통상부’의 지침에 따르고 있다. 다음은 예우 법규를 요약한 것이다.

▷ 목적

국회의원의 해외 공무여행시 활동 효과를 최대화 할 수 있도록 방문 목적에 부합하고 신분에 상응한 예우 기준을 설정해서 본부및 재외공관이 효율적 업무협조를 제공하는데 있다.

▷ 예우의 일반원칙

공식행사에서 국회의원에 대한 예우는 정부의 서열 관행에 따른다. 정부의 서열관행 1 대통령 2 국회의장 3 대법원장 4 국무총리 5 국회 부의장 6 감사원장 7 부총리 8 국무위원.국회상임위원장.대법원 판사 9 장관급.국회의원.검찰총장.합참의장.3군참모총장 10. 차관.차관급

▷ 협조절차: 국회의원의 공적 해외활동과 관련해 외교부 본부가 국회의 공식 협조요청을 받을 경우 해당실.국은 기획관리실과의 사전 협의?거쳐 재외공관에 일원화된 지시를 한다. 또 위와 같은 절차를 거치지 않은 사신 및 서비스전문에 의한 공관의 협조는 이를 지양한다.

▷ 예우 원칙

1. 국회 정.부의장 상임위원장 대통령특사의 주재국 공식방문의 경우에는 공관장이 출영 환송한다.

다만 본국 귀빈방문이 빈번하거나 공항 출영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지역 공관이 경우는 공관원이 공관장을 대리하여 출영 환송할 수 있다.

2. 그 외 국회의원의 공식방문에 있어서는 공관의 사정에 따라 공관장이 지정하는 공관원이 출영 환송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