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반의 주체도 상대도 아닌데 왜 당해야하나

23인의 가족을 생각하면 정말 말로표현하기 힘든 아픔이 보입니다.

문제는 우리의 국민의 한사람인 23인은 테러의 주체도 상대도 아닌 민간인인데
왜 그들의 제물이 되어야 하는가 입니다.

그런 위험한 곳에 무모함의 극치이던 자발적 선택이던 종교적 행태이던
어쨌던간에 그들은 선량한 우리의 형제이며 가족임니다.

인질들은 총을 들고 싸우는 사람들이 아니라 모두 선량한 주민이었던 점을 세상에 호소하여 더이상 텔레반의 목적에 이용 희생되는 것을 막아야 합니다. 왜 그들의 정치적 목적에 우리의 선량한 주민이 병기로 이용되어야 하는것인지요

전쟁중에도 민간인 집에포탄이 떨어지면 비난을 받지 않습니까?
텔레반의 태동동기가 무엇이며 어떤 목적을 가지고 있던
세계 어느곳에도 선량한 양민을 인질로 잡고 정치목적을 달성하는 집단은 비난 받아 마땅하며

이번 사태와 같은 행위는 국제적 비난이 집중되도록 하고 득보다 실이 많다는 것을 확실히 보여주어 자신들과 적도 동지도 아인 아무 관련이 없는 선량한 주민이 희생되는 일이 없도록 국제 사회에 호소해야 한다고 봅니다.

남의 나라 선량한 주민을 인질로 삼은 그들의 명분은 무엇으로 변명해도 이치에 맞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