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위성제작국, 발사국의 긍지

국가우주개발전망계획에 따라 운반로케트 《은하-2호》로 인공지구위성《광명성2호》를 자기 궤도에 진입시킨 우리 과학자, 기술자들의 감격과 기쁨은 끝이 없다. 경애하는 장군님의 현명한 령도밑에 우리 과학자, 기술자들이 이룩한 이 커다란 성과는 명실공히 선군혁명의 귀중한 결실이며 주체과학의 위력에 대한 일대 과시로 된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지적하시였다. 《우리는 지난날 과학기술분야에서 이룩한 성과에 대하여 긍지와 자부심을 가질수 있습니다.》세상사람들이 공인하는바와 같이 운반로케트나 인공지구위성은 첨단과학기술의 종합체로서 고도 과학기술을 소유한 나라들만이 성공시킬수 있다. 이번에 우리의 과학자, 기술자들이 우리의 설계, 우리의 제작기술로 운반로케트 《은하-2호》와 인공지구위성 《광명성2호》를 제작하여 발사를 성공시킴으로써 우리 나라는 인공지구위성의 제작국, 인공지구위성의 발사국으로서의 존엄과 영예를 온 세상에 당당히 떨치였다. 이것으로 하여 우리는 우주의 평화적리용을 위한 과학연구사업을 추진하며 앞으로 실용위성발사를 위한 확고한 과학기술적담보를 마련하였다. 지금 우리의 시험통신위성인 《광명성2호》의 기술적운영상태는 매우 정상적이며 대단히 좋다. 내 조국의 맑고 푸른 하늘로 치솟아올라 우주공간을 자유로이 날으는 우리의 인공지구위성은 세상사람들에게 위대한 선군령장을 높이 모신 주체조선의 힘을 당할자 세상에 없다는것을 다시한번 힘있게 확증해주고있다. 우리 나라 우주과학기술의 비약적인 발전면모를 과시한 이번 위성발사의 성공은 우리의 과학기술이 세계최첨단과학기술의 정수에 당당히 올라섰다는것을 그대로 보여 주고있다. 오늘 우리 인민은 강성대국의 대문을 열기 위한 혁명적대진군에서 인공지구위성발사가 울린 승리의 포성을 다시한번 심장에 새기며 신심에 넘쳐 대비약의 한길로 힘차게 떨쳐나서고있다. 우리 과학자, 기술자들은 앞으로도 경애하는 장군님의 령도따라 우주과학기술발전에서 더 큰 승리를 마련해나갈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