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가운소식* 외환은행 이주노동자 대상 경품행사

외환은행이 자사의 해외송금서비스인 ‘이지원 외화송금서비스’를 이용한 이주노동자에게 추첨을 통해 모국 방문 항공권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1일 외환은행은 ‘이지원(easy-one) 외화송금서비스’를 통한 해외송금 50만건 돌파 예정 기념으로 고객감사 페스티벌을 이번 달부터 11월말까지 3개월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품 내용은 이주노동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1등에게는 모국 방문 왕복항공권, 2등 기프트카드, 3등에게는 문화상품권을 각각 증정하고, 유학생 등 해외체재자 및 일반송금고객에게는 넷북, 여행상품권 등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이지원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이주노동자가 친구·동료들에게 서비스를 소개하고, 소개받은 사람이 행사기간 중 외환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신규로 가입하면 가입자 및 소개한 이주노동자 중 추첨을 통해 50명에게 문화상품권도 증정한다.  이지원 서비스는 송금전용계좌에 송금대금을 원화로 입금하면 자동으로 해외송금 되며, 2007년 11월22일에 특허가 등록된 외환은행의 해외송금서비스이다.외환은행에 따르면 8월말까지 송금 건수는 48만여 건으로 이번 행사기간 동안에 해외송금 50만건 돌파가 예상되고 있어 이번 이벤트를 마련하게 된 것.외환은행 관계자는 “이지원 외화송금서비스는 한국말이 서툴고 영업점 방문이 어려운 이주노동자둘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며 “이번 행사에 맞춰 이주노동자들에게 편의 제공과 모국의 향수를 느낄 수 있는 송금전용통장을 새롭게 제작해 배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외환은행은 지난달에는  통장 거래내역이 영문으로 인자되는 Expat저축예금(Expat Savings Account)을 출시했으며, 고객이 최대 3개의 환율을 지정해 지정한 환율이 은행의 고시환율과 일치할 때 원화·외화 예금간 자동이체 되고 외화로 자동 해외송금이 되는 ‘멀티 환율예약 자동이체 및 송금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