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욕하는 인간들 반론해봐라.

북한 핵개발 사태…

사실 미국 책임인가?북한 책임인가? 하는 문제가 이미 국내에 남남 갈등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차제에 우리 냉정하게 따져 볼 필요가 있습니다. 우선 현실론을 보시고요. 당위론을 한번 봐야 됩니다. 현실적으로 미국이 강압을 한 것이 먼저냐? 북한이 핵무기를 만들고 나온것이 먼저냐? 하는 것인데요. 미국은 현실적으로 패권 국가고 국제질서를 관장하는 나라입니다. 미국이 요구하는것은 어떻게 보면 환경에 해당하고요. 북한은 비교적 소국으로서 그 환경내에 존재하는 변수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이건 현실을 말씀드리는 겁니다. 이렇게 본다면 미국한테 “바뀌어” 라고 요구하는것 보다는 북한한테 “바뀌어” 라고 요구하는게 훨씬 쉽다. 이게 현실론 입니다.

그 다음에 당위론을 한번 말씀 드리겠습니다. 힘센 나라가 얘기한다고 다 맞는건 아니니까요. 북한이 원하는 대로 하면요. 미국이 북한 핵 가진거 갖고 시비하지 말고 가만히 내버려 두라는 거 아닙니까?그렇죠? 그렇게 되면 어떤 일이 벌어집니까? 북한은 핵을 가지고 있고요. 북한이 가지고 있는 1인 통제체제 아무도 간섭하지 않고요. 그 굶주린 탈북자 ,정치범 수용소 이런 우상화 모든 문제들이 그대로 지속되는 겁니다. 사실 이게 우리가 생각해서 옳다고 생각하면 사실 얘기 안되는 거죠.
그래서 오히려 당위론 적으로 보더라도 이번 핵 문제는요. 미국이 주장하는 것을 따라가는 것이 우리한반도 운명에 맞다. 전 그렇게 생각하거든요.

미국욕하는 분들이 미국책임론 말씀하셧기 때문에 제가 질문을 간단히 하나 드리겟는데요. 미국이 북한 처럼 작고 만만한 모든 나라한테 막말을 하고 적대시 합니까? 그렇지 않죠. 민주화 되고요.핵무기를 가지지 않고 자기국민을 아끼는 나라한테 적대적이지 않습니다. 이 얘기가 무슨 얘기냐 하면요. 북한이 체제 문제에서 나오는 그 문제점들이 없는 나라라면 미국이 북한을 적대시 하지 않고요. 또 북한이 핵무기를 가질 필요가 없습니다.

북한의 핵실험은 문제가 있는 체제를 지키려고 하다 보니까 그리고 미국이 그걸 자꾸 간섭하고 비판을 하니까 미국의 압력을 뿌리치기 위해서 핵개발을 한겁니다.